CORPS DOCUMENTAIRE / CORPS MACHINE OSMOSIS Cie

CATHEDRALE D’ACIER ©2012-13 STEEL CATHEDRAL 철의 대성당

Posted in CATHEDRALE D'ACIER ©2012-13, NEWS-BREVES_©2012-13 by OSMOSIS CIe-Ali SALMI on novembre 14, 2012

도시의 중심부에서 예술가의 역할을 재조명 해본다면, 끈기 그리고 일에 대한 사랑의 사이에 있는 가상의 일의 세계에 빠져드는 것이다. 우리의 신체는
관객에 의해 보여지는 철과 기계들, 그리고 산업적 현장속에서의 노동자들의 생생한 언어들의 총합으로 구성되어 있다. 극적인 세상속에서 존재를 지속하는
도처에 있는 목격자들의 팀의 착수는 보여지는 것들과 그들의 신체에 의해 표현된다. 이 창조물은 나의 전 작품들을 통해 탐구가 된 주제인 ‘기계’와
‘다큐멘터리’ 를 쫓고 있다. 다큐멘터리와 소설 그리고 극적인 현실의 혼합은 울산의 조선소에서 부터, 파키스탄의 가다니라는 도시에서 부터 프랑스 로렌의
용광로까지 – 이것은 신체로부터 일에 이르기 까지의 감각의 통로를 의미한다. 산업세계에서 현실을 조우하는 것은 자율적인 크레인 바구니 그리고 그것의
부품, IPE 강철 기둥, 금속의 롤러 블라인드, 두명의 무용수, 서커스 연기자, 기계공 그리고 현실의 두 목격자로 구성 된 기계와 인간 신체의
교향곡과 같다. 음악의 세계에서, 본질적 전기 음향악의 작곡으로 상징되는 것은 살아있는 세계와 물질의 주름들과 한 남자의 손에 있는 건설적이고 파괴적인
에너지를 입증할 신체, 이 모든 것을 혼합 할 것이다.

 
« Re-examining the role of the interpreter at the heart of the city, immersed in the imaginary world of work between the arduousness and the love of work well done. Incorporating our own bodies alongside the steel and machinery watched by the audience and in contact with the living word of the players in this industrial reality. Embarking a team of witnesses from here and there whose very presence sustains the spectacular world presented by this offering and these bodies.
This creation pursues the theme of ‘Machine Body’ and ‘Documentary Body’ explored during my previous productions.
Blending documentary, fiction and spectacular reality, from the shipyards of Ulsan (South Korea) from Gadani (Pakistan) to the last furnaces of Lorraine in Florange-Hayange and Uckanges (France), this is a sensorial passage from the body to the work.
By encountering the reality of the industrial world, a symphony of machine/human bodies is composed through an autonomous basket crane and its fitting, an IPE steel beam, a metallic roller blind, two dancers, a circus performer, a machine operator and two witnesses of reality.
The musical world, embodied by an original electro-acoustic composition, will blend the living world and the wrinkling of materials and of bodies to bear testimony to this constructive and destructive energy in the hands of man. »
A. Salmi

Votre commentaire

Entrez vos coordonnées ci-dessous ou cliquez sur une icône pour vous connecter:

Logo WordPress.com

Vous commentez à l’aide de votre compte WordPress.com. Déconnexion /  Changer )

Photo Google

Vous commentez à l’aide de votre compte Google. Déconnexion /  Changer )

Image Twitter

Vous commentez à l’aide de votre compte Twitter. Déconnexion /  Changer )

Photo Facebook

Vous commentez à l’aide de votre compte Facebook. Déconnexion /  Changer )

Connexion à %s

%d blogueurs aiment cette page :